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을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  보도자료
선거, 수산시장
편집 : 2018.12.7 금 00:37
> 뉴스 > 뉴스 > 완도군뉴스
     
일하는 여성, 청산도 조개공예 마술사 조유덕씨
2015년 07월 28일 (화) 03:37:15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chjnews1100@daum.net
일하는 여성, 청산도 조개공예 마술사 조유덕씨

   
▲ 조유덕씨-조개공예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청산도 조개공예 마술사 조유덕(70세, 도청리 2구)씨는 지난2000년 남편의 갑작스런 주검 앞에 망연자실하여 바닷가를 배회했고 남편이 생각날 때면 남편이 일하던 바닷가로 나갔다,

우울증에 시달리다 바닷가로 나가면 그 곳에는 보고 싶은 남편의 그림자는 없고 대신 파도에 밀린 조개껍질만 눈에 띄었다는 것,

바닷가에 갈 때마다 하나둘씩 주어온 가지각색의 조개껍질이 모여졌고 잠이 오지 않는 밤이면 상을 펴놓고 조개껍질로 남편의 얼굴을 그려보았다,

그러기를 10여년, 이제 20여평의 거실에는 조개공예 작품이 가득 채워졌다, 남편의 이름, 얼굴, 꽃, 나비, 슬로시티 로고까지 없는 게 없다,

지난 2004년 본지 창간4주년 기념식장에서 사회복지 및 환경부문 본상을 수상한 ▶ 조유덕(당시59세)씨는 어려운 여건에서도 고향을 지키며 숭고한 봉사정신, 애향정신으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불우이웃돕기, 청정바다살리기운동, 독거노인 및 거동불편 노약자 목욕봉사 등을 실천하여 봉사를 통한 공동체 사회조성에 헌신한 공로가 인정되었으며 완도군수상, 행자부장관상, 전남도새마을부녀회장상을 수상했다.

한가정 슬픔의 긴 여정이 조개공예 작품으로 승화되었으나 슬로시티 청산도를 찾아오는 관광객의 발걸음이 잦은 곳이지만 힘없는 70할머니라 그런지 예산지원이 전무하다는 현실이다.

한편, 서울에서 와서 유지들과 손잡은 모씨 등은 1년에 기천만원씩 예산지원을 해주면서도 열심히 봉사하는 일하는 여성 70할머니에게 야박하다는 지역민들의 한숨소리가 완도군에 언제나 들리려는지 완도군 슬로시티 예산지원이 필요한 적재적소를 재점검해야 한다는 여론이다,<남부 김광섭기자>

새감각 바른언론-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www.chjnews.kr
입력150706-13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청해진농수산신문(http://www.chj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정론애향지로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공정하고 투명한 세상을 위해 지역발전의 대안제시및 정치,
사회문화를 바꾸려면 독자 및 향우 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가 선행되어야 합니다.
그 시작은 여러분의 작은 후원에서 시작됩니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전남도, 유자 유기농 재배로 연...
완도군, 폭설대비 도로 제설체계...
해남군, “배추가 좋아야 김치가...
전남교육청 일본 사가현 교육교류...
완도군에는 특별한 혜택이 있다
‘방위사업 절충교역’으로 중소기...
특허청, 2019년부터 대학·공...
경찰·소방-지자체 간 안전서비스...
전자부품업계와 기계·로봇업계간 ...
완도군, 지리적 표시 증명표장 ...
회사소개| 구독신청| 저작권보호| 광고안내| 제휴안내|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완도군 완도읍 장보고대로 335 | 대표전화 : 061-552-11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환
광주지사: 광주광역시 서구 군분로 242/3층 (농성동) 팩스062-351-5080 | 제호 :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등록번호 : 전남다00130호 | 등록연월 : 2000년3월6일 | 발행인·편집인 : 유)청해진신문 김용환
Copyright 2007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jnews1100@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