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을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  보도자료
선거, 수산시장
편집 : 2018.12.16 일 07:12
> 뉴스 > 뉴스 > 완도군뉴스
     
완도군 가고싶은 섬 생일도 8경(八景) 선정
최고 경관조망점도 2개소 지정
2017년 01월 25일 (수) 19:12:35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chjnews1100@daum.net

   
▲ 가고싶은 섬 생일도 8경(八景)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전라남도 가고싶은 섬 완도 생일도가 아름다운 경관 8곳을 선정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전남 완도군(군수 신우철)에 따르면 서성항 생일송(生日松) 등 생일도 비경을 대표하는 생일도 8경(八景)을 선정해 관광편의 제공과 체류관광객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생일도 8경은 생일송을 비롯해 3백여년의 전통사찰인 학서암(鶴瑞庵), 해어름참 낙조가 일품인 노을공원, 금모래해변과 해안선이 쪽빛바다를 감싸 안아 안정감 있는 한폭의 그림을 연상하게 하는 금곡해수욕장을 선정했다.

또한, 울창하고 늘 푸르른 동백숲과 금방이라도 쏟아져 내릴 것 같은 너덜겅을 끼고 걷는 7km의 생일섬길을 비롯해 9만㎡의 구실잣밤나무숲도 선정했다.

생일도의 부속도서로 기암괴석으로 형성된 해안 절경은 물론 전복가두리 양식장에서 먹이를 쫓는 갈매기가 유동경관을 연출하는 덕우도(德牛島)도 빠질 수 없는 8경중에 한곳이다.

군은 생일도의 아름다운 전경과 다도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경관조망점 2개소도 선정했다.

산세의 아름다움에 취해 지나가던 구름도 쉬어간다는 해발 468m의 백운산 정상인 백운봉에서는 완도, 강진, 장흥은 물론 맑은 날은 거문도와 제주도 한라산까지도 볼 수 있다.

또한, 백운산의 7부 능선으로 차량 접근이 가능하고 전망대가 시설된 일출공원에서는 생일도 앞바다를 가로질러 항해하는 어선과 상선을 비롯해 해조류 양식장에서 지루함 없이 연출되는 바다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생일도 8경과 조망점은 관광객들이 비교적 접근하기 쉽고 체험과 체류가 가능한 곳을 선정한 것이 특징이다. 이에 완도군은 생일도 8경과 조망점 등 주요 관광지를 소개하는 관광안내서 1만부를 제작해 배포하고 있다.

특히, 봄, 여름 가을에는 생일섬길 걷기 및 재밌고 신나는 금모래해변 물놀이 프로그램과 구실잣밤 줍기 체험행사를 개최해 체류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다.

군은 국내 최고의 섬과 해양자원을 활용한 감성적 관광마케팅으로 500만 관광객 시대를 열어 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송현 생일면장은 “생일도는 지난해에 전라남도 가고싶은 섬으로 선정되었으며 볼거리 자원 확충과 관광문의에 알기 쉽게 응대하는 등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관광홍보를 실시해 급증하고 있는 관광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생일도 8경을 선정했다”고 말했다. <생일 서해식취재본부장>

새감각 바른언론-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www.chjnews.kr
입력170125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청해진농수산신문(http://www.chj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정론애향지로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공정하고 투명한 세상을 위해 지역발전의 대안제시및 정치,
사회문화를 바꾸려면 독자 및 향우 여러분들의 관심과 참여가 선행되어야 합니다.
그 시작은 여러분의 작은 후원에서 시작됩니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완도군, 슬로시티 비전 및 전략...
중소벤처기업부, 공공분야 기술개...
김 지사, 실천력 있는 청렴대...
전남도, 생산·가공·유통·판로 ...
생활속 숨은 에너지로 사물인터넷...
택시·버스·화물차· 등 사고 관...
산업부, 지방투자촉진보조금으로 ...
해남 청렴도 급상승, 전남 군단...
전남도, 자연재난 복구 특별교부...
전남교육청, ‘모두가 소중한 혁...
회사소개| 구독신청| 저작권보호| 광고안내| 제휴안내| 찾아오시는 길|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전남 완도군 완도읍 장보고대로 335 | 대표전화 : 061-552-11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환
광주지사: 광주광역시 서구 군분로 242/3층 (농성동) 팩스062-351-5080 | 제호 :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등록번호 : 전남다00130호 | 등록연월 : 2000년3월6일 | 발행인·편집인 : 유)청해진신문 김용환
Copyright 2007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jnews1100@daum.net